썩은 부위를 제거한 후에 그 구멍이 작은 경우에 한하여 치과재료로 때워 줍니다.

과거에 단순이 구멍만 메운다는 개념과는 달리, 최근에는 적절한 강도와 심미성을 지닌 레진 이라는 재료가 추천됩니다.
   
그러나, 썩은 부위가 크거나, 신경치료를 하여 이가 깨지기 쉬운 경우엔, 금속관을 치아에 씌어주는 치료가 안전합니다.

또 이와 이 사이가 썩으면 때워도 잘 떨어지기 때문에 이때도 씌우는 치료가 추천됩니다.

치아의 머리 부위만 금속이 둘러싸는 것이므로 나중에 영구치가 나오는 데는 영향이 없습니다.
   
앞니가 많이 썩은 경우에도 때운 것이 잘 떨어지므로 씌우는 치료를 합니다.
앞니이므로 보기 예뻐야 하기 때문에, 금속-레진 이중관이나 전부레진관을 이용합니다.
   

영구치에 썩은 부위가 클 경우, 입 안에서 직접 때우는 것은 그다지 좋지 않은 경우가 있습니다. 인레이는 본을 떠서 금이나 초강화레진으로 제작 후, 접착하는 보다 정교한 치료방법입니다.